도, 지역특화 컨벤션 발굴·육성 공모사업 결과. 안산 소재표면기술 컨퍼런스 등 4개 선정

편집부 | 2022.04.10 09:00 | 조회 973
undefined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지역 기반 산업을 주제로 열리는 컨벤션(전시회‧회의)을 국제적 행사로 육성하기 위해 진행한 ‘2022 경기도 지역특화 컨벤션 발굴·육성사업’ 공모 결과 안산 소재표면기술 컨퍼런스 등 4개 행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도는 지난 3월 공모 절차를 거쳐 행사 주제와 지역특화산업 간 연관성, 국제회의 성장 가능성, 행사장 국제기준 적합성 등을 고려해 ▲고양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 ▲성남 국제의료관광컨벤션 ▲수원 세계유산도시 포럼 ▲안산 소재표면기술 컨퍼런스 등 4개 행사를 최종 선정했다.

공모 결과에 따라 행사당 최대 6,500만 원의 지원금을 제공한다. 지원금은 국내외 홍보비, 온라인 화상회의 시스템 등 다양한 항목에 걸쳐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학계, 전문 국제회의 기획자로 구성된 자문단이 행사의 전반적인 진단과 더불어 행사의 국제화, 지역산업 연계 기반 관광경제 활성화 등 국제적인 컨벤션 행사로 도약하기 위한 자문을 제공한다.

선정된 행사를 구체적으로 보면 고양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은 8월 23일부터 26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린다. 올해 6회째이며, ‘아시아 최초로 마이스 목적지(Destination·마이스를 위해 방문) 관련 국제회의’를 진행한다. 세계 도시마케팅 및 마이스 업계 종사자 42개국 600여 명이 참가하며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 ▲아시아 데스티네이션 라운드 테이블 ▲국제 지역 지속가능성 관리(GDSM) 아시아 태평양 세미나 ▲아시아 마이스 아이디어 공모전 등으로 구성됐다.

성남 국제의료관광컨벤션은 오는 10월 27일부터 29일까지 성남시청사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개최된다. 헬스케어, 의료관광을 주제로 한 국제 콘퍼런스, 성남시 의료기관과 헬스케어 업체 70개 사가 참여하는 전시회 및 비즈니스 상담회, 시민건강 강좌, 의료단체 학술행사 등 산업 관계자와 시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수원 세계유산도시 포럼은 9월 29일부터 30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지속가능한 세계유산도시 활용방안’을 주제로 유네스코, 세계유산도시기구 등 국제기구 인사와 전문가들의 포럼과 패널토론이 진행되며 ‘세계유산 즐기기’를 주제로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대중포럼이 이어진다. 행사와 동시에 수원화성의 외벽을 활용한 미디어 파사드(외벽 영상) 시연도 예정됐다.

안산 소재표면기술 컨퍼런스는 11월 3일부터 4일까지 한양대 에리카 컨퍼런스홀에서 개최된다. 올해가 4회째로 소재표면기술의 4개 산업인 코팅·접착·도금·필름 관련 전문기술 세미나로 구성됐다. 경기테크노파크에서는 유관 학계 등 행사 참석자들과의 비즈니스 교류회도 이뤄진다. 또한 관련 기업인과 오프라인 해외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산업단지 시찰을 포함한 투어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선정된 행사가 지역의 산업·관광·문화와 연계해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경기도를 대표하는 국제 컨벤션 행사로 육성하겠다”라고 말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위로